전라남도, 집중호우 대비 산지태양광 살펴

전남
전라남도, 집중호우 대비 산지태양광 살펴
19일 강진지역 발전소 찾아 시설 확인…향후 수시 점검키로
  • 입력 : 2022. 08.19(금) 15:27
  • 서은홍 기자
전라남도청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전라남도는 여름철 태풍‧폭우 등에 따른 재해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19일 강진의 산지 태양광 발전소를 찾아 시설 안전사항을 점검했다.

이는 지난 6월 추진한 ‘장마철 집중호우 대비 산지태양광 특별점검 계획’의 하나로, 관리미흡 시설에 대한 조치사항과 유관기관의 안전관리 체계를 점검하기 위해 이뤄졌다.

전남도는 지난 6월 민가 인근 산지 태양광 시설 114개소에 대해 배수로 정비 상태, 토사 유출 등 특별점검을 하고 관리가 미흡한 13개소에 대해 보완을 요청했다. 앞으로도 산지 태양광 시설 파손에 따른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시군과 함께 전담공무원제를 운영하고, 수시로 시설 안전점검을 할 계획이다.

한편, 강상구 전남도 에너지산업국장은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 등에 따른 산지태양광 발전시설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수시로 점검하고,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