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경찰청, 디지털증거접수실 개소

사회
전남경찰청, 디지털증거접수실 개소
내·외부 만족도 향상에 도움 될 것으로 기대
  • 입력 : 2022. 11.10(목) 16:04
  • 서은홍 기자
전남경찰청, 디지털증거접수실 개소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전남경찰청(청장 이충호)은, 동부권의 전자정보 분석수요가 계속 증가* 하여 지난 9일 순천경찰서 내에 위치한 전남경찰청 동부 제1별관 3층에‘디지털증거접수실’개소식을 열고 업무를 시작하였다고 밝혔다.

그동안 동부권(廳 동부팀, 여수·순천·광양·고흥·보성·구례·곡성) 수사관들은 휴대폰 등 디지털 증거자료 분석의뢰를 위해 왕복 4시간의 도경으로 이동하는 번거로움으로 인해 수사가 지체되는 등의 문제점들이 제기되어 왔었다.

이번 동부권 디지털증거접수실 신설을 계기로 수사에 더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고, 분석 소요일도 단축하여 의뢰물을 신속하게 되돌려 주면 관련자의 만족도 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따라, 도경 증거분석관이 매주 월, 수, 금 13:00~17:00까지 증거접수실로 직접 출장을 나가 동부권의 의뢰물을 접수하여 이를 분석한 후 결과물과 함께 찾아가서 되돌려 주는 이른바 ‘배송 서비스’형태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최보현 수사부장(경무관)은 “그동안 동부권 수사관들이 도경으로 먼 걸음 하느라 수고가 많았는데, 찾아가는 증거접수·반환의 배송 서비스 시행으로 수사관뿐만 아니라 사건관계인들의 만족도 향상에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며, 국민 만족을 위하여 묵묵히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수사 경찰의 저력을 믿는다.”라고 축하와 당부를 전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