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경찰청, 도박자금 세탁’ MZ세대 조직폭력배 12명 등 62명 검거

사회
광주경찰청, 도박자금 세탁’ MZ세대 조직폭력배 12명 등 62명 검거
불법 도박사이트 범죄수익금 약 360억원을 세탁한 범죄단체 조직 검거
  • 입력 : 2023. 10.05(목) 12:58
  • 서은홍 기자
광주경찰청, 도박자금 세탁’ MZ세대 조직폭력배 12명 등 62명 검거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광주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22. 5.경부터 약 5개월 간 총책, 중간책, 모집책 등으로 조직을 구성하여 불법도박 사이트 범죄수익금 360억원을 세탁한 조직폭력배 등 62명을 전원 검거하였다.

이들 조직폭력배들은 광주 서구 소재 OO오피스텔에 사무실까지 마련해 놓고, 도박사이트 운영자들이 취득한 수익금을 적법하게 취득한 재산으로 가장할 목적으로 대포통장 40개를 이용하여 범죄수익금 약 360억원을 세탁(속칭 ‘롤링’)하였다.

이들은 광주지역을 무대로 활동하고 있는 20대 초중반의 MZ세대 조직폭력배들로 확인되었고, 총책 및 모집책 12명에 대해서는 형법 제114조 범죄단체 조직 등의 혐의로 구속 송치하였다.

강력범죄수사대는 약 1년 걸쳐 압수한 범죄이용계좌 116개, 휴대폰 97대, PC 3대 등을 분석하였고, 다수의 타인 명의 금융계좌 확보와 범죄수익금 흐름 및 범죄에 가담한 조직원들을 모두 특정하는 등 구체적인 증거자료를 확보하는 한편, 이를 토대로 관련자 전원을 검거하였다.

앞으로도 광주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대포통장 등 전기통신금융사기 단속과 차단을 계속 이어갈 방침이며, 특히 조직폭력배 개입에 대해서는 더욱 철저하게 수사할 방침이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