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제3차 희망포럼 개최

영암
영암군, 제3차 희망포럼 개최
일자리, 교통, 관광 3대 분야 활성화 방안 논의
  • 입력 : 2023. 01.30(월) 09:32
  • 서은홍 기자
영암군, 제3차 희망포럼 개최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새해 「혁신 영암 !」 원년의 해로 삼고 희망찬 도약을 준비하고 있는 영암군(군수 우승희)이 26일(목) 영암군청 왕인실에서‘제3차 영암희망포럼’을 개최했다.

‘더 큰 도약을 위한 영암군의 혁신 전략’을 주제로 영암의 일자리, 교통, 관광 3대 분야의 동향과 사례 및 정책 방향 등에 관해 논의한 이번 포럼은, 전문가 3인의 주제 발표에 이어 임주환 희망제작소 소장을 좌장으로 발제자들과 참여관계자 및 공무원, 군민들이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토론하는 형식으로 꾸며졌다.

「전남 서부지역을 중심으로 한 조선업 현황과 인력문제」를 주제로 첫 번째 발표를 진행한 배규식 前한국노동연구원장은 영암군 조선업의 현황에 맞는 지역 상생형 일자리 사업 추진 및 조선업 전담팀의 설치 등을 제안했고, 권영종 한국교통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영암군의 철도역 중심 지역발전 전략과 추진과제」에 대해 발표하며 영암역 개통에 대비한 영암군의 공간 재편전략의 필요성을 강조, 영암역 중심의 컴팩트 시티 개발과 복합환승센터 구축 등을 제언했다.

마지막으로 발표에 나선 김향자 한국문화관광연구원 초빙석좌연구위원은 관광 분야에 있어 영암군에 적용 가능한 공모사업 동향 및 타 지자체 공모사업 활용 사례 등을 분석함으로써 유용한 관광정책 아이디어를 제시하며 참석자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우승희 군수는 “정책 개발과 방향에 있어 최상의 결정을 위해서는 내부 공무원뿐만 아니라 군민들을 비롯하여 여러 관계자들과 전문가 등 외부인의 시각으로 바라보는 자세가 필요하다.

희망포럼이 영암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열린 광장으로써의 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 군은 영암을 사랑하는 모든 분들의 의견을 귀담아 들을 준비가 되어 있다”며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한편, 영암군은 3회째를 맞은 이번 포럼에 이어 앞으로도 지속적인 혁신정책의 발굴과 구체화를 위해 더욱 다양한 주제로 포럼을 개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