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의회 김정희 의원, 전남도․공공기관 청년창업기업 제품 구매 나서야

정치
전라남도의회 김정희 의원, 전남도․공공기관 청년창업기업 제품 구매 나서야
전남환경산업진흥원 청년창업 지원, 창업 못지않게 ‘인큐베이팅’이 중요
  • 입력 : 2023. 02.06(월) 14:40
  • 서은홍 기자
전남도의회 김정희 의원(더불어민주당ㆍ순천3)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전남도와 산하 공공기관이 청년창업기업의 제품을 구매해 매출을 올릴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전남도의회 김정희 의원(더불어민주당ㆍ순천3)은 지난 3일, 전라남도환경산업진흥원 업무보고에서 “청년창업은 창업만큼이나 인큐베이팅이 중요하다”며 “청년창업을 지원하는 환경산업진흥원부터 청년창업기업의 제품을 구매해 이들이 매출을 올릴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사회적경제기업이나 여성기업, 장애인기업, 청년창업기업이 생산한 물품을 공공기관이 우선 구매해 주도록 하고 있는데 이런 부분들이 잘 안 지켜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청년창업기업은 기존기업과의 경쟁에서 불리할 수밖에 없다”면서 “인구유출이 심각한 전남에서 청년유입을 위한 창업이 매우 중요한 만큼 꾸준한 인큐베이팅을 통해 청년창업기업의 성공가능성을 높여 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