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의회 김성일 의원, 재생에너지 1번지, 전남 RE100 산업단지 조성 박차 가해야 한다

정치
전라남도의회 김성일 의원, 재생에너지 1번지, 전남 RE100 산업단지 조성 박차 가해야 한다
  • 입력 : 2023. 02.06(월) 14:41
  • 서은홍 기자
전남도의회 보건복지환경위원회 김성일 의원(더불어민주당·해남1)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전남에 RE100 산업단지를 조성하고 기업유치를 통해 탄소중립과 지역경제활성화, 인구유입 유도 등으로 지방소멸을 막아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지난 3일 전남도의회 보건복지환경위원회 김성일 의원(더불어민주당·해남1)은 동부지역본부 업무보고에서 “전국 최고의 태양광·풍력 잠재량을 보유한 전남이 REC100 산업단지 최적지로 조속히 조성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 의원은 “SK하이닉스, LG에너지솔루션, 현대차 등 비롯해 최근 삼성도 RE100에 가입하면서 국내 재생에너지 수요는 더욱 증가할 것이다”면서 “RE100은 기후위기 대응을 넘어 국내 주요기업의 수출경쟁력에 직결되는 요소로 RE100 산업단지가 구축되면 태양광과 풍력 등 재생에너지를 기반으로 한 제품생산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어 “REC100 산업단지에 재생에너지를 활용한 기업유치는 지역경제 활성화, 청년유출 감소, 양질의 일자리창출 더 나아가 인구유입과 함께 지방소멸을 막을 수 있다”고 제언했다.

이에 대해 안상현 동부지역본부장은 “탄소중립 실현 총괄부서로서 관련실국과 협력하여 REC100 산업벨트 부분에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전달하고 이 사업이 실현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답변했다.

한편, 전남도 재생에너지 보급량은 4천 557MW로 전국(2만4천647MW)의 18.5%를 차지, 전국 1위 규모이며 발전량은 5천744GW로 전국 4만2천157GW의 13.6%로 전국 2위를 차지하고 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