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시립국악단 토요상설공연 개막

나주
나주시, 시립국악단 토요상설공연 개막
‘천년의 樂 나주풍류열전’ 6일 금남동 야외공연장서 개막공연
  • 입력 : 2023. 05.03(수) 15:06
  • 서은홍 기자
나주시, 시립국악단 토요상설공연 개막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매주 토요일 어깨를 들썩이게 했던 나주시 전통 국악 공연이 시민과 관광객 곁으로 돌아온다.

나주시(시장 윤병태)는 나주시립국악단 토요상설공연 ‘천년의 樂 나주풍류열전’ 첫 공연을 오는 6일 금남동 야외공연장에서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2016년부터 올해로 8년째를 맞은 나주풍류열전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공연이 축소·취소되는 등 침체기를 겪었지만 일상 회복에 따라 정상적으로 개최한다. 특히 기존 무대 장소였던 금성관이 보수 공사에 들어감에 따라 5~6월은 금남동 야외공연장에서 7~9월은 복원·신축 문화재인 나주향청에서 열린다. 공연은 9월 30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1시 30분부터 2시 30분까지 한 시간 가량 진행된다.

개막공연은 호남검무, 남도민요 ‘봄타령’, ‘진도아리랑’, 국악관현악 ‘춘무’, 국악가요 ‘Let me fly’, 판굿, 소고춤 등 화려한 가무악과 연희를 더해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인다.

윤병태 나주시장은 “시립국악단 토요상설공연은 시민들의 일상 속 문화 향유는 물론 문화적 자긍심을 갖게 하는 나주의 대표 문화 콘텐츠로 자리매김해왔다”며 “다채롭고 신명나는 전통 국악 공연이 역사문화도시 나주 여행의 매력을 더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