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여성청소년 보건위생용품 구입비 지원사업 추진

광양
광양시, 여성청소년 보건위생용품 구입비 지원사업 추진
16세~18세 지역 내 여성청소년을 대상으로 내달 4일부터 신청 받아
  • 입력 : 2024. 02.19(월) 14:53
  • 서은홍 기자
광양시, 여성청소년 보건위생용품 구입비 지원사업 추진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광양시는 여성청소년의 건강권 보장과 권익증진 실현을 위해 ‘여성청소년 보건위생용품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지원 대상은 광양시에 거주하는 16세~18세(2006년~2008년 출생) 여성청소년으로, 약 2,300명이 지원받게 된다. 다만, 여성가족부 저소득층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지원사업과 중복 신청은 불가하다.

지원금액은 1인당 월 1만3천원(연간 최대 15만6천원)으로 보건위생용품을 구입할 수 있는 바우처카드로 지급되며 지역 내 편의점(CU,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미니스톱)에서 구매 가능하다.

신청 기간은 3월 4일부터 12월 6일까지로 주소지 읍면동사무소에서 청소년 본인 또는 보호자가 방문 신청하면 된다. 3월, 4월 신청자에 한해 상반기 6개월분 전액 지급하며, 5월 이후 신청자는 신청일 기준으로 지원금이 지급된다.

기존 대상자는 별도 신청 없이 반기별로 포인트가 충전되며, 상반기 신청자 또한 추가신청 없이 자동으로 하반기 지원금액이 생성된다.

광양시 탁영희 교육청소년과장은 “광양시는 지난해부터 여성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저소득층 지원사업과 별개로 보편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지원 대상자들이 빠짐없이 바우처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