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소상공인 Sunshine 상생금융 업무협약 체결

광양
광양시, 소상공인 Sunshine 상생금융 업무협약 체결
전남신용보증재단·광주은행·광양시새마을금고와 소상공인 무이자 대출 지원
  • 입력 : 2024. 02.19(월) 14:55
  • 서은홍 기자
광양시, 소상공인 Sunshine 상생금융 업무협약 체결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광양시가 지난 16일 전남신용보증재단, 광주은행, 광양시새마을금고와 『광양시 소상공인 Sunshine 상생금융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대출이 어려운 광양시 소상공인의 융자 부담을 덜어주고 경영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목적으로 마련됐다.

업무협약은 협약서 서명, 기념 촬영 순으로 이뤄졌으며, 광양시‧전남신용보증재단‧광주은행‧광양시새마을금고 간의 특별보증 출연 협약과 광양시‧광주은행‧새마을금고 간의 융자금 이차보전 지원 협약 등 2건으로 진행됐다.

전남 최초로 지자체와 금융회사(광주은행, 광양시새마을금고)가 출연하는 3억 원(광양시 2억, 광주은행‧새마을금고 각각 5천만 원)의 특별출연금을 재원으로 전남신용보증재단의 보증심사를 거쳐 광양시 소재 소상공인에게 출연금의 12배인 36억 원 규모의 신용보증이 이뤄질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광양시 소재 소상공인들은 전남신용보증재단이 전액 보증하는 신용보증서를 담보로 광주은행과 광양시새마을금고에서 대출받을 수 있다.

대출 시 금융회사는 금리를 연 5% 이내로 적용하며 광양시에서 연 5%에 해당하는 금액을 금융회사에 지급해 소상공인들은 무이자로 융자를 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정인화 광양시장은 “어려운 상황에서도 출연을 결심해준 광주은행과 광양시새마을금고에 감사하다”고 전하며 “침체된 경제 상황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오늘 협약의 이름처럼 밝은 햇빛이 들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