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봄의 시작을 알리는 장학금 기탁 줄이어

담양
담양군, 봄의 시작을 알리는 장학금 기탁 줄이어
(사)한국후계농업경영인 담양군연합회 3백만 원, 담양 향교 1백만 원
  • 입력 : 2024. 02.21(수) 15:54
  • 서은홍 기자
담양군, 봄의 시작을 알리는 장학금 기탁 줄이어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재)담양장학회에 지역 인재 양성을 위한 장학금 기탁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6일 (사)한국후계농업경영인 담양군연합회에서 3백만 원을, 19일 담양 향교에서 1백만 원의 장학금을 전했다.

(사)한국후계농업경영인 담양군연합회(회장 서정범)는 663명의 회원이 함께 청년농 육성, 친환경 방제 등 지역농업 발전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

2015년부터 꾸준한 장학금 기탁으로 올해까지 1천8백만 원의 장학금을 전해 지역사랑 실천에도 앞장서고 있다.

1986년 도지정 문화재로 지정된 담양향교(전교 김성택)는 청소년 성년식(관계례) 행사 등을 통해 예절 인성 함양과 전통 유교 문화를 보존하고 계승하는 데 앞장서고 있으며, 유림들의 뜻을 모아 2020년부터 꾸준한 장학금 기탁으로 3백만 원의 누적 금액을 달성했다.

김성택 전교는 “올바른 인성을 갖추고, 꾸준히 배움으로써 지역에서 나아가 국가의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기를 바라는 유림들의 마음을 담았다”라고 기탁 소감을 전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