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임자면 오원옥·나청미 부부, 지역인재육성 위해 500만 원 기탁

신안
신안군 임자면 오원옥·나청미 부부, 지역인재육성 위해 500만 원 기탁
  • 입력 : 2024. 02.28(수) 15:45
  • 서은홍 기자
신안군 임자면 오원옥·나청미 부부, 지역인재육성 위해 500만 원 기탁
[호남뉴스라인 = 서은홍 기자] (재)신안군장학재단(이사장 박우량)은 임자면 오원옥·나청미 부부가 지난 27일 신안군청을 방문해 500만 원의 장학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오원옥·나청미 부부는 임자면 전장포 주민으로 부부가 함께 어업에 종사하고 있으며 주로 ‘임자면 특산물 3미(味)’ 중 하나인 새우젓을 취급하고 있다.

나청미씨는 “살면서 알게 모르게 또는 크게 작게 주변의 도움이 있었기에 지금의 내 삶이 있는 게 아닌가라는 생각에 봉사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라며 “마음은 있었지만, 실천에 망설이고 있을 때 사회복지사로 일하는 딸아이가 적은 월급에서 일정액을 떼어 꾸준히 후원하는 모습을 보고 장학기금을 기탁하게 되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박우량 이사장은 “성실히 모은 돈을 지역 인재 육성과 교육 발전을 위해 장학금으로 기탁해 주셔서 감사하다”라며 “맡겨주신 소중한 장학기금은 투명하고 공정하게 신안군 인재 육성을 위해 사용하겠다”라고 말했다.
서은홍 기자 hnnl298@naver.com